한국매일 : 키스방, "전국적으로 일제점검·단속한다"
                      
2022년05월23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2-05-03 14:04:55
전국 해양관련 교수들, 완도군수로 신우철 예비후보 지지 선언하고 나서....
남․광주지역상의, “새정부 국정과제에 해상풍력 반영 강...
오토바이 55.4%는 보험 미가입...그 이유는 개인용 대비 11배?
교육부 '전남 중등 교원 224명 감축하겠다'...전님도의회 '발끈...
이제는 작품전도 온라인 시대...전남대 건축학부 언택트 전시회 ...
김회재 의원, “ 전라선 고속철도 4차 국가철도망 계획에 반영 ...

뉴스홈 > 전국종합 > 생활 > 청년시대
2011년02월18일 22시48분 986307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키스방, "전국적으로 일제점검·단속한다"
 
여성가족부(장관 백희영)는키스방 등의 업주를 대상으로 전단지 배포행위 및 게시간판에 대해 전국적인 일제점검·단속을 2~3월중에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 1월중(1.11~1.31) 수도권 일원에서 인터넷 웹사이트를 통하여 체인점 형태로 키스방 영업을 하고 있는 업소를 대상으로 실태점검 및 단속을 실시한 결과, 운영 웹사이트 10여개, 옥외 간판에 전화번호나 웹사이트를 표시 부착하여 청소년보호법을 위반한 업소 19개소를 적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체인점 형태 운영 키스방 점검·단속 주요결과를 살펴보면, 많은 키스방들이 인터넷 웹사이트를 통하여 체인점을 모집하고, 웹사이트를 통한 예약영업 위주로 하고 있으며 내부에 접이식 소파, 침대, 세면대 등을 비치하고, 키스행위 외에 또 다른 불건전행위가 가능한 구조를 갖추고 있으며 ( 인터넷사이트 접근은 19세 이상 성인인증을 거친 후 접근하도록 하고는 있으나, 위법·탈법행위로부터 법망을 피하기 위하여 다른 업종의 간판을 달고 영업하는 경우가 있었으며,‘키스○○’ 체인점의 경우, 대부분 ‘feeling', '테마카페’, ‘00노래방’, ‘케이캅(무인경비업체인 종전 입주업체 간판)’ 등의 간판을 부착하였다.

또한 일부는 키스방 브렌드를 높인다는 명목으로 디자인이 통일된 옥외간판을 달고 영업하는 경우도 있었다. ‘키스○’ 체인점의 경우, 15개 가맹점이 통일된 간판 부착 및 가맹점으로부터 웹사이트 사용 및 홍보비를 매월(50만원) 수수

여성가족부는 간판 등의 단속이 강화되는 경우 일반 키스방도 성인인증 장치만 두면 규제를 받지 않는 인터넷 체인점 예약영업 형태로 전환될 가능성이 커짐에 따라, 신·변종업소의 청소년이용 불건전영업을 차단하기 위하여 키스방 등을 ‘청소년출입·고용 금지업소’로 지정고시(5월중)하는 한편, 방송통신위원회에는 불건전영업에 이용되는 웹사이트에 대한 적극적인 규제방안 마련을 요청(2월)할 계획이다.

한국매일/ 
nox9109@naver.com

 
'키스방 등 신·변종 영업, 청소년 보호를 위한 단속규정 마련'
키스방 종업원 36%가 18~20세
뉴스스크랩하기
한국매일 (nox9109@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청년시대섹션 목록으로
정부, 日지소미아 종료', 美 "실망"...靑 무슨소리 '9번 긴밀 협의한 결과'
문재인 대통령 "日, 사다리 걷어차선 안 돼!"...일본의 성찰과 책임 있는 ...
민주당 "日, 화이트리스트 배제시 경제 전면전 선포"
문 대통령, 日에 대한 경고는 "일본에 더 큰 피해 갈 것" (발언 전문)
최경환 의원직 상실, 대법도 1억 원 뇌물 혐의 인정 징역 5년 확정
文대통령 5·18 기념사…"5·18의 진실은 보수·진보로 나뉠 수 없다."
채용청탁, 윤장현 전 광주시장 유죄로...'공직선거법 위반 확인
자유한국당 언제 해산되나!...정당해산 국민청원 20만명을 넘어
문 대통령, 5·18 망언에 첫 입장은 "헌법 정신을 부정하는 것"
민주평화당 '5.18정신 훼손하는 자유한국당 해산하라'
 

이름 비밀번호
댓글콘선택 :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1]
다음기사 : 전남대 학생들, 백두산 천지에 오르다 (2010-08-28 06:00:10)
이전기사 : 경기 청소년 교통비 연 최대 12만원 지원 (2020-07-01 05:52:23)
실시간뉴스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명: 한국매일. 대표전화:(062)674-5800. 대표매일 hankukmail@naver.com
사업자번호: 410-15-47486 등록번호: 광주 아 00052 등록일 : 2010. 10. 18. 발행인/편집인: 오인교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현미
주소: 광주광역시 남구 중앙로 69(서동,4층)
한국매일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2 한국매일 All rights reserved.